국립현대미술관 MMCA 연구 세미나 논문 발표
01/02/2019
/ notice

국립현대미술관 MMCA 연구 세미나 <한국 사진사의 쟁점들>에서 본 연구소의 연구위원이신 박평종님의 논문 논문이 발표되었습니다. 

발표 1. 한국 사진사 기술의 문제들

“1976년에 출간된 한국 최초의 사진통사인 강상규의 『한국사진사』와 같은 해 출판된 육명심, 최인진 공저인 『한국현대미술사 (사진)』그리고 1999년에 출판된 최인진의 『한국사진사 1631-1945』의 역사기술 방법론과 한국사진사 범주에 관한 제 문제를 비판적으로 검토하여 새로운 한국사진사 기술의 가능성을 모색한다.” 

최봉림(가현문화재단 한국사진문화연구소 소장)

발표 2. 무엇이 사진사에서 작가를 규정하는가?

“미술관은 작가의 작품을 컬렉션 대상으로 한다. 사진은 예술의 영역에서뿐만 아니라 저널리즘, 각종 자료, 기념사진 등 다양한 영역에 걸쳐있으며, 시대에 따라 작가의 개념도 변해 왔다. 이 발표는 한국사진사에서 작가의 개념이 어떻게 변해 왔는지를 살펴봄으로써 미술관의 사진 컬렉션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 목표다.”

박평종(사진평론가, 중앙대학교 교수)

발표 3. 한국 현대사진 제도사: 1988-1999

“한국현대사진의 시작을 알린 《사진·새시좌》전이 열린 1988년부터 사진제도의 꽃인 『한국사진사』(최인진)가 발간된 1999년까지 전시, 단체, 공간, 출판, 저널, 이론, 비평, 학회, 학과 등 사진제도의 제 양상을 살펴본다.”

이경민(사진아카이브연구소 소장)

 

토론. 한국 사진사의 쟁점들

최봉림, 박평종, 이경민
강홍구(고은사진미술관 관장) 박상우(사진이론가, 서울대학교 교수)
송수정(국립현대미술관 연구기획출판팀 팀장/ 사회)

출처 : 국립현대미술관